충북농업기술원, 스마트팜 전문과정 야심찬 교육준비

[세계로컬핫뉴스] 신(新)농업시대 ‘스마트팜 전문농업인’ 길러낸다.

이현진 기자 | news@thesegye.com | 입력 2020-07-29 10:37:56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충북=세계타임즈 이현진 기자] 충청북도농업기술원(원장 송용섭)은 4차 산업 혁명시대를 이끌어갈 스마트팜 전문가 육성을 위해 2020년 충북농업기술대학 ‘신(新)농업시대 스마트팜 전문과정’ 교육을 7월 29일부터 8월 12일까지 진행한다고 밝혔다.

 

충북농업기술대학은 지난 2006년도부터 정예농업인 집중 양성을 위해 그동안 SNS마케팅, 청년농업인 미래농업아카데미 등 시대적 상황과 농업인들의 요구에 발맞춰 총 1,042명의 전문농업인을 배출하였다.

 

이번 스마트팜 전문과정은 시설원예, 과수, 축산 3분야에 총 70명의 교육생을 대상으로 공통 3회, 분야별 5회로 각 과정별 8번의 교육을 실시한다.

 

공통교육은 스마트팜의 이해 및 빅데이터 활용 등 스마트팜에 관한 전반적인 내용으로 구성했으며, 과정별 전문교육은 시설하우스 환경제어, 과원 정밀 양‧수분관리, ICT를 활용한 번식우 사양관리 등 현장 활용 기술로 이루어진다.

 

스마트팜은 농작물을 재배하는 시설온실과 소, 돼지 등을 사육하는 축사에 정보통신기술과 빅데이터 등을 접목한 지능화 된 농장을 말한다. 첨단기술을 활용해 자동으로 최적의 환경을 조성하고 언제 어디서나 농장을 실시간으로 관리할 수 있는 장점이 있다.

 

또한 스마트팜 도입 시 생산성은 15% 증가하고, 노동력은 26% 절감되어 농가의 일손부족 및 소득향상에도 도움이 되는 시스템이다.

 

지원기획과 한경희 과장은 “이번 교육과정을 통해 스마트팜에 대한 농가의 관심 확대와 4차 산업혁명 시대 스마트팜 신기술을 중점 교육해 신(新)농업시대를 선도해 나갈 전문 인력을 양성해 나가겠다.”라고 밝혔다. 

 

[저작권자ⓒ 세계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daum
이현진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