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7일 하동군 화개면 다향문화센터서 개소식 개최
- 하동 전통 야생차의 우수성을 알리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
- 김경수 도지사 “위기는 기회와 함께 오는 법, 성공적 개최 위해 최선 다해달라”

[세계로컬핫뉴스] 하동세계차엑스포조직위, 희망찬 첫걸음

최성룡 기자 | news@thesegye.com | 입력 2021-01-27 20:28:10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경남=세계타임즈 최성룡 기자] 하동세계차엑스포조직위원회(위원장 김경수 도지사)는 27일 오후 3시, 사무처가 위치한 다향문화센터(하동군 화개면 소재)에서 개소식을 개최하고 본격적으로 업무를 시작했다.  

 

내빈소개로 시작된 개소식은 하동세계차엑스포 축하 영상 시청, 제막식, 기념 촬영 순으로 진행됐다. 개소식은 코로나19 상황으로 인해 최소한의 인원이 코로나19 방역수칙을 철저하게 준수하며 진행됐다.  

 

개소식 축하를 위해 이정훈 경남도의원, 이정곤 경남도 농정국장, 이도완 하동 부군수, 정영섭 하동군의원을 비롯해 10여 명이 내빈으로 참석했다.  

 

하동세계차엑스포조직위 위원장인 김경수 도지사를 비롯해 김하용 경남도의회 의장, 윤상기 하동군수는 축하 영상을 통해 엑스포의 성공적 개최를 위한 격려와 개소식 축하를 전했다.  

 

김경수 도지사는 “코로나19로 인해 엑스포 준비에 어려움이 있을 것이지만, 위기는 기회와 함께 오는 법이다”라며 “엑스포의 성공적 개최를 위해 함께 힘을 모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달라”라고 당부했다.  

 

윤상기 하동군수는 “세계차엑스포가 포스트 코로나시대의 관광????문화????경제 활성화에 주도적인 역할을 할 것”이라며, “세계차엑스포가 스마트산업????5차 산업혁명의 효시가 될 5G 엑스포로 거듭나기 위해 도민과 군민의 협조를 바란다”라고 당부했다.  

 

이 외에도 박성곤 하동군의회 의장, 박권흠 하동차인연합회장, 하동 출신 트로트 가수 김다현, 손빈아도 영상으로 축하인사를 전했다. 

 

 

개소식은 하동세계차엑스포의 주제인 ‘자연의 향기, 건강한 미래, 茶 TEA’가 새겨진 카드섹션으로 엑스포의 성공적인 개최를 기원하며 마쳤다.  

 

하동세계차엑스포는 2022년 5월 5일부터 5월 24일까지 20일간 하동스포츠파크와 하동야생차문화축제장을 중심으로 창원·김해 등 경남 일원에서 개최된다. 

 

경남도와 하동군이 공동 주최하고 농림축산식품부가 후원하는 하동세계차엑스포는 세계중요농업유산 하동 전통 야생차의 우수성을 전 세계에 알리고 차 산업 브랜드 중심지로의 위상을 드높이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저작권자ⓒ 세계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daum
최성룡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