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코로나19로 어려움 겪는 소재부품 기업 해외 GP센터 입주지원
- 자동차부품 및 소재부품 기업의 해외진출 돌파구 마련
- ‘해외마케팅 사업지원시스템(trade.gyeongnam.go.kr)’ 통해 신청

[세계로컬핫뉴스] 경남도, 도내기업의 해외 GP센터 입주를 지원한다

최성룡 기자 | news@thesegye.com | 입력 2020-03-24 22:49:57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경남=세계타임즈 최성룡 기자] 경상남도(도지사 김경수)가 글로벌 부품산업 거점 지역에 사무실 공간 및 전담 마케팅 등을 지원하는 KOTRA 해외 GP(Global Partnering)센터 입주지원 사업을 추진한다. 코로나19로 위축된 자동차, 조선기자재, 해양플랜트, 항공 등 도내 주력산업 소재부품 기업이 그 대상이다.  

 

‘GP센터 사업’은 KOTRA에서 주력산업 신흥시장 진출확대를 위해 사무공간 운영 및 현지 시장조사, 상담주선, 신규거래선 발굴, 기존 거래선 관리 등 맞춤형 해외마케팅을 지원하는 사업이다. 경남도는 ‘디트로이트, 나고야, 상하이, 프랑크푸르트, 멕시코시티, 쿠알라룸푸르, 아테네’ 등 7개 GP센터에 입주를 희망하는 기업체를 대상으로 최대 기업분담금의 80%까자 지원 할 계획이다. 

 

 

입주지원을 희망하는 기업은 ‘경상남도 해외마케팅 사업지원시스템(www.trade. gyeongnam.go.kr)’의 [사업공고 및 신청]으로 사업 신청서·입주활동 계획서 등 기타 필수서류를 첨부해 온라인으로 신청하면 된다.  

 

KOTRA의 GP센터 입주 평가기준에 따라 참가기업을 선발하며, 타 기관과 중복지원은 불가하다. 지원 기간은 사업비 소진 시까지로 수시로 접수해 소재부품 기업의 편의를 도울 계획이다. 

 

경남도 관계자는 “코로나19 확산으로 도 주력산업인 자동차부품 및 소재부품 기업이 어려움에 직면해 있다. 글로벌 부품산업 거점 지역에 있는 GP센터 입주 지원사업을 통해 신규시장 진출 및 수출규모 확대에 많은 도움이 될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세계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daum
최성룡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